뉴스그룹 > 오피니언 > 늙어서 꿈꾸자(2)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칼럼] 늙어서 꿈꾸자(2)
 
   · 게시일 : 2018-03-14 00:20:59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늙어서 꿈꾸자(2) 2018-03-14

나는 30세에 청계천 빈민촌에 들어가 선교사역을 시작한 이래 숱한 경험을 하였다. 때로는 실패하고 때로는 성공도 하였으나 실패한 경우가 훨씬 많았다. 실패한 경우가 많았으나 그렇다고 후회하는 것은 아니다. 실패를 통하여 자신의 한계를 알게 되고 실패를 쌓으면서 나 자신이 조금씩 성장케 되었기 때문이다. 아쉽게도 일의 앞뒤를 살필 수 있게 되고 인간적으로 철이 들 만하게 되니 나이가 70에 이르게 되었다.

70세가 되면서 나는 남은 세월을 좀 더 보람되게 값지게 보낼 다짐을 하면서 3가지 결심을 하게 되었다.

1) 늙어서 일하자
2) 늙어서 꿈꾸자
3) 늙어서 공부하자

첫째번의 <늙어서 일하자>에 대하여는 어제 글에서 적은 바이다. 오늘은 두 번째인 <늙어서 꿈꾸자>에 대하여 생각해 보자. 우리 사회에서 늙은이들은 할 일 없이 멍하게 하루하루를 보내는 경우가 흔하다. 이젠 늙었으니 내가 할 일은 없다 내 한 몸 편하게 살다 가자는 식으로 나날을 보낸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늙은이는 평생토록 쌓은 경험이 있고 노인의 지혜가 있기 마련이다.

그런 경험과 지혜를 보람 있게 활용치 못한 채로 허송세월을 보낸다는 것이 얼마나 안타까운 일인가!
노년에 그렇게 보람 있게 알차게 일하는 일꾼으로 살지 못하는 것은 꿈이 없는 탓이다. 나이를 잊고 자신을 헌신할 수 있는 꿈이 없으면 노년에 열정이 솟아나지 않는다. 꿈이 있는 노인은 자신의 꿈을 성취하기 위하여 자신을 던진다.

그런 꿈은 어디에서 오는가? 왜 어떤 노인은 꿈이 있고 어떤 노인은 꿈이 없이 무료한 노년을 보내고 있는가? 사도행전 2장에서 일러 준다. 성령을 받으면 늙은이들이 꿈을 꾸게 된다고 일러 준다.

 
나눔이네 기도제목 (2015-3월)
볼만한 극장영화
충주 선한마을 섬김이 진상욱 목사
훈련으로 세워지는 하나님의 사람
사단법인 국민성공시대 9월 소식안내
제16회 재경호남협의회 정기…
이명섭 목사 이사장 취임
한교연 총무협의회 제6회 정기총회, …
성만교회, ‘목회자를 위한 목회계획 …
“중부노회” 화합을 위한 비상대책…
 
BN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기독열린방송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1106(일신동) | 발행인 : 김재만| E mail: rlawoaks4332@hanmail.net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만     [개인정보취급방침]
| 연락처 : 010-5143-7009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The Christian Open Television.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