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오피니언 > 서울시의 무슬림 기도실 마련은 심각한 종교편향이다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칼럼] 서울시의 무슬림 기도실 마련은 심각한 종교편향이다
 
   · 게시일 : 2018-03-13 19:07:58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서울시의 무슬림 기도실 마련은 심각한 종교편향이다

1889468404_mO1vnFXo_EC9CA0EBA78CEC849DEBAAA9EC82AC.jpg


 다른 나라에서도 특정종교만을 위한 시설은 않는다
     
최근 서울시는 서울시 안에 무슬림(이슬람교 신도)들을 위한 ‘기도처’를 만들어준다고 하여, 논란이 일고 있다. 현재 서울 시내에는 14곳(이슬람 성원, 관광지, 대학교, 병원 등)의 기도처가 있는데, 이것도 모자라 더 추가하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런 발상은, 서울시 스스로가 특정종교 우대로, ‘종교차별’을 선도하는 것이 되며, 다종교국가인 우리나라 사정과, 국민 전체의 절반이 되는 종교인들의 정서와도 맞지 않는 것이다. 
     
국내 무슬림 관광객이 늘어났다고 하여도, 무슬림들이 한국을 찾는 목적은, 자신들의 종교적 행위를 하기 위해서 오는 것이 아님은 자명하다. 그들은 말 그대로 한국을 방문하고, 문화를 탐방하기 위해서 오는 것이다. 
     
그런데 그들에게 서울시가 자발적으로 ‘기도처’를 만들어 준다는 것은, 특정종교의 종교행위를 선동하는 것이며, 괜히 긁어 부스럼을 만드는 것이 된다. 
     
관광객의 입장에서는 세계 어느 나라를 가도, 조금씩은 불편할 수 있다. 그래서 시설이나 관광 안내와 같은 불편사항들은 시정할 수 있다고 본다. 
     
그러나 종교 행위를 위한 시설 설치는 별도의 문제로 본다. 만약 이들이 불편해 한다면, 현재 있는 시설로 안내해도 될 것이며, 그렇지 못할 경우, 여행 중 그들이 가진 종교에 대한 소중함을 느끼게 하는 것도, 여행의 묘미라고 본다.  
     
우리나라는 국교(國敎)가 없는 나라이다. 다시 말해서 다종교국가이다. 그런데 유독 이슬람교를 믿는 관광객들만을 위한 ‘기도처’를 만들어 준다는 것은, 과잉 친절이며, 사족(蛇足)이다.  
     
혹시라도 그들이 기도처를 바라는 마음에, 잠시 불편해 할 수 있을지는 몰라도, 무슬림의 기도처를 계속 시설한다는 것은, 무슬림 이외의 타종교에 대한 차별이며, 종교간 형평성을 깨는 것이 된다. 
     
외국에서도 공공시설에 종교를 위한 공간을 마련하기는 해도, 특정 종교만을 위한 특별실은 없는 것으로 알려진다. 그런데도 서울시가 무슬림 관광객을 위하여, 발 벗고 나서는 것은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다. 
     
서울시가 공정하고 형평성에 맞게 하려면, 주요 종교 모두를 아우르는 종교 시설을 공동으로 만들거나, 아니면 종교별로 각각 모두 종교 시설을 만들어 주어야 한다. 그렇지 못할 경우에는, 무슬림만을 위한 특혜계획은 즉각 철회되어야 한다. 
     
왜 서울시가 기준도 없이 무슬림 기도처를 만들어 주므로, 국민들과 시민들의 원망과, 종교 차별을 선도하는 광역 자치단체로 기억되려 하는가? 무슬림만을 위한 기도처는 분명히 종교차별이며, 이런 행위는 서울시가 모범적으로 청산해야 하는데, 오히려 평지풍파를 일으키는가? 
     





이제 가라 내가 네 입과 함께 있어서 할 말을 가르치리라 (출애굽기 4:12)한 국 교 회 언 론 회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30,한국기독교연합회관 1211호 (110-740)대표 유만석 목사( T. 02-708-4585~6, Fax. 02-708-4587 )
 
창원IPA갤러리 30일까지 김관수 초대전
옥한흠목사 명설교
동방현주, 첫 라이브 콘서트
나누고 섬길 때 누리는 기쁨, 뭄바…
[경향신문] 성완종 단독 인터뷰 “사…
장태봉목사 서대문형무소 역사관 순…
어린이/노인/장애인 등 교통약자 사고…
예물 브랜드 '트리샤' 갤러리, …
피종진목사 주일설교
오기만 하면 누구나 변화하는 수원흰…
 
BN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기독열린방송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1106(일신동) | 발행인 : 김재만| E mail: rlawoaks4332@hanmail.net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만     [개인정보취급방침]
| 연락처 : 010-5143-7009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The Christian Open Television.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