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부흥사역 1 페이지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현재위치 : 메인 / 부흥사역 / 찬양사역
사역의 고삐를 늦출수 없는 대재앙 앞에서
2054-01-06 | by 최고관리자
인류 대재앙의 전주곡 이라고 할 수 있는 있는 지구촌 최대의 대재앙이 인도네시아를 비롯하여 태국등지에 발생하여 수십만명의 사상자를 내는 참극을 기어이 연출 하고야 말았다.지진과 해일이 가져다 준 자연재앙 앞에 전세계 모든 사람들은 벌린입을 다물지 못하고 숨을 죽이며 하루하루 사망자 숫자가 늘어나고 있는 지금 어디까지 행진해 나갈지 전세계가 ...
외로운 행진속에 사역을 감당하는 선교사들
2004-11-01 | by 최고관리자
아브라함 처럼 믿음으로 고국을 떠나 사명을 가지고 선교지 에서 살아가는 선교사들의 삶과 사역에 대해서 우리 모두는 다시한번 관심과 사랑을 가져 주었으면 한다.우리 한국의 선교사들이 나가서 사역 하고 있는 전세계의 어느 곳이든지 서로 다른 문화와 관습 그리고 환경과 체제가 가져다 주는 충격은 우리 모두가 해결해 나가야 할 과제 이다.그리고 교단과 ...
물질주의로 변질되어 가는 오늘의 중국교회
2004-10-15 | by 최고관리자
  1972년에 미국과 중국의 수교로 개혁과 개방의 물꼬를 트기 시작한 중국이 20년이 지난 1992년도에 드디어 역사적인 한 중 수교가 시작 된 이래 13 년째를 맞이 하였다.우리는 다시한번 그동안의 중국사역을 회고해 보면서 21세기 세계의 중심으로 부상하고 있는 중국의 교회를 진단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그동안 오랜 세월동안 전세계의 수많은 ...
한국교회는 선교현장을 선교사들에게 위임해…
2044-10-09 | by 최고관리자
선교현장의 초년병 이지만 감히 한국교회에 제언하고 싶은 일은 어디 까지나 선교현장에 대해서는 한국교회가 현지 선교사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동반자적인 모습으로 나아가 줄 수 있기를 말하고 싶다.지금까지 선교사들이 선교현장의 문제를 제외하고 한국교회 목회자들의 목회에 대해서 어느누구가 감히 간섭 내지는 영향력을 미친일은 없을 것이다.그럼에도...
한국교회는 더 이상 조선족 선교에 연연 하지…
2044-09-13 | by 최고관리자
1992년도에 한,중수교가 이루어 지고 모든 분야에 인적교류와 물적교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음은 그만큼 두 나라 상호간에 긴밀한 관계가 되어 있기에 당연하다고 볼 수 있다.최근에 한국이 중국과의 12 년간의 관계를 되돌아 보면서 점검을 하는 그리고 더 나은 대안을 제시하는 것을 보면서 중국선교도 나름대로 진단을 하고 새로운 방향을 모색 하는것도 바...
새롭게 접목할 수 있는 기독교 문화 창출
2044-09-03 | by 최고관리자
중국사역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사역을 시작 한지가 벌써 12년째를 넘어서고 있지만 아직도 중국의 종교정책은 알다가도 모른다는 것이다.이제 서서히 많은 선교단체들이 중국사역에 대해 회의를 가지고 대하는것은 지극히 당연 하다고 볼 수 있겟다.어떻게 보면 막연하게 짝사랑만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때가 한 두번이 아니다. 대부분의 한국인 뿐만 아니라 국...
제2의 종교개혁이 일어나야 할 한국교회
2004-07-26 | by 최고관리자
한국교회의 선교가 이제는 명실 상부하게 선교 2세기로 접어 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것은 짧은 기간 동안에 세계 기독교 역사상 유례가 없을 정도로 피선교국에서 선교 국가로의 방향 전환을 가져 왔다는 사실 이다.1884년에 처음으로 알렌을 시발점 으로 해서 개신교 선교사가 입국한 이래 120년의 역사를 지나 오면서 우리 한국교회는 괄목할 정도로 성장하여 ...
민경배 총장의 서평/`중국선교의 과제와 방향…
2004-10-07 | by 최고관리자
민경배 서울장신대학교 총장 나의 친애하는 畏友 최요한 박사께서 이번에 삶의 이야기를 간행하였습니다. 중국 선교사로 그 가족과 함께 떠난 지가 3년, 그 어간 중국에서 모진 시련과 위험을 무릅쓰고 선교사역에 헌신하면서 깊이 생각한 것들을 하나 하나 묶어서 이런 알찬 서책으로 상재(上梓)한 것입니다. 우리 한국교회는 외국 특히 미국선교사들의 오래고도...
영적 대지진이 시작되고 있는 중국교회의 현…
2044-07-03 | by 최고관리자
오늘날 전세계의 이목과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중국에서 얼마전에 한국의 유명한 부흥강사를 지방정부의 초청으로 지역의 복음화를 위해 초빙하여 집회를 가진바 있다.반신반의 하면서 가진 집회는 그야말로 우리 모두를 아연 실색 하고도 남는 충격 그 자체 이었다.집회는 시간을 더해 갈수록 늘어나는 성도들을 감당할 수 가 없을 정도로 한마디로 인산 인해 ...
중국 선교 바로 알고 대처 하자.
2004-06-03 | by 최고관리자
한중수교가 된지 벌써 열두돌을 맞이 하고 있는 지금 한국교회의 중국 선교는 답보 상태를 면치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나름대로 최선을 다하고 열심을 한다고 하지만 어디까지나 지엽적 이며 편견에 치우쳐 있을뿐 여기에 대해 제대로 대처하는 선교 단체나 교회 그리고 선교사들이 없기에 미력 하나마 그 대안을 조심 스럽게 제시 하면서 함께 중국 선교에 대해 ...
2008 베이징 올림픽'을 향하신 하나님의 뜻…
2044-05-18 | by 최고관리자
21세기 중국 최대의 축제인 동시에 지구촌 최대의 축제라고 볼 수 있는 전세계인들의 축제인 `2008 베이징 올림픽"이 이제 4 년 남짓 남았다.역사적으로 마지막 세기에 중국땅에 올림픽을 허락하신 하나님의 뜻과 섭리를 살펴봄 으로 다시한번 인류의 역사 속에서 일하시는 하나님의 섭리를 살펴볼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100 년전 그리스 아테네 에서 시작된 올림픽이 ...
지금이 중국선교의 최대의 호기이다
2004-04-30 | by 최고관리자
중국의 영향력이 이제는 완전히 수면위로 떠오르고 있는 지금 중국은 어떻게 보면 거대한 건설현장의 망치소리가 밤낮 쉬지 않고 전국 각지에서 고고하게 울려 퍼지고 있다.이러한 때에 중국의 총리가 성장에 브레이크 폐달을 밟으면서 세계에 보이지 않는 영향력을 미치기 시작 했다.주가가 하락 하는가 하면 환율이 상승하고 한국 경제 성장에도 먹구름이 드리...
황금물결 출렁이는 영적 추수 현장인 중국|
2004-04-12 | by 최고관리자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시대는 세기말 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것은 성경이 말하고 있는 마지막 현상이 거의 도래 하고 있다는 사실 이다.중국 선교 전문가들의 시각은 현재 중국의 기독교인의 숫자를 1억명으로 추산을 하고 있는 추세에 있다.한국교회는 1,200만명의 기독교인을 발표 한지가 10여년이 지나고 있지만 어떻게 보면 기독교인의 추세가 감소현상이 나...
배움의 열기를 더해 가는 오늘의 중국교회
2004-04-12 | by 최고관리자
오늘의 중국교회를 한마디로 표현 한다면 성경의 초대교회 처럼 지도자들이 하나님의 말씀을 배우기 위해 모이기를 힘쓰며 열심으로 학습하는 모습을 곳곳에서 배움의 열기를 더해 가고 있다.중국교회 지도자들은 상대적 으로 교회수와 성도들에 비해서 정부에서 인정하는 신학교가 극소수 이기에 실제적으로 신학교의 관문이 좁을 수 밖에 없어 정식적 으로 정...
가정교회 사역자들을 향한 삼자교회의 요구
2004-03-06 | by 최고관리자
일반적 으로 중국교회 하면 떠오르는 생각이 지하교회를 연상케 하고 고난과 핍박받는 교회로 인식하는 것이 오늘의 중국 교회를 바라보는 보편적인 시각 이라고 볼 수 있다.상대적 으로 가정교회를 바라보는 보편적 시각에는 어느정도 수긍 할 수는 있지만 그렇다고 전부는 아니라는 사실을 차제에 분명하게 밝혀 두고자 한다.시대의 변천에 따라 중국의 종교정...
 1  2  3  맨끝
 
민족복음화운동본부 총회 및 취임식
사역의 고삐를 늦출수 없는 대재앙 앞…
대신원, ‘2015학년도 학위수…
GSM 선한목자선교회 제7…
통일교 포교활동 잇따라... 경계합시…
제자삼음의 치열함
이완구 총리 인준 완료,
생명의 언어
이재출님의 아침기도
국회에서 굿판 벌린 새누리당 종교위…
 
BN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기독열린방송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1106(일신동) | 발행인 : 김재만| E mail: rlawoaks4332@hanmail.net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만     [개인정보취급방침]
| 연락처 : 010-5143-7009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The Christian Open Television.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