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기독뉴스 > 韓·美 동맹 강화 기원,‘한·미 지도자 오찬기도회’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韓·美 동맹 강화 기원,‘한·미 지도자 오찬기도회’
 
   · 게시일 : 2017-07-01 11:39:07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동맹 강화 기원,‘· 지도자 오찬기도회

 

- ·정상회담 앞두고, 양국 기독교 지도자 280명 기도회로 모여
- 6.25전쟁 67주년을 맞아 공산주의에 맞선 숭고한 희생, 에 감사 표시

·미 양국 대통령의 첫 정상 회담을 앞두고, 양국의 기독교 지도자들 300여 명이 한반도 평화와 한미 우호를 위한 기도회를 가졌다. 27(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힐튼호텔에서 열린 이번 오찬기도회에는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와 안호영 주미 대사를 비롯해 미국 국가조찬기도회 하원의원 회장인 로버트 애덜홀트(Robert Adelholt), 토니 홀(Tony Hall, 미연방하원의원), 샘 로러(Sam Rohrer, American Pastor’s Network 총재) 등 미국측 인사와 황의춘 회장(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정근모 장로(과기부 장관), 김영진 장로(농림부 장관), 홍문종 의원(국회조찬기도회장), 조배숙 의원(국민의당), 정유섭 의원(자유한국당), 고명진 목사(수원침례교회 담임), 한기채 목사(중앙성결교회 담임), 유관재 목사(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 이태근 목사(여의도순복음분당교회 담임) 등 한미 정·교계 지도자들이 참석했다.

 

이영훈 목사는 이날 환영사에서, “미국의 선교사들이 조선 땅을 찾아와 그들의 희생과 헌신으로 한국은 아시아에서 가장 큰 기독교 국가이자 경제 부국이 되었다.”, “6.25전쟁 때에 공산주의에 맞서 미국이 치른 숭고한 희생에 대한 감사를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양국의 동맹관계가 굳건해지도록 기도한다. 하나님의 축복이 한미 양국에 함께 하시길 기도한다.”고 말했다.

 

 

이날 설교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전도한 폴라 화이트(Paula White) 목사가 맡았으며, “크리스천은 하나님 나라의 영광스런 시민권을 가지고 있다. 언어와 문화는 다르지만,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가 되어 기도로 하나님 나라와 미래를 세워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또한 안호영 주미 대사도 인삿말을 통하여, “냉전의 시대가 지나고 이제 한미 양국은 경제 안보의 위기에 직면했다.”한미정상회담이 좋은 결과를 얻도록 기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영훈 목사는 한미 연합 오찬기도회 직후 교계지도자 및 국회의원들과 함께 미의회 의사당을 방문하였다. 이어 친한파 인사인 마이크 켈리 하원의원(공화당)과 롭 위트먼 하원의원(미 하원 군사위원회 위원장) 등을 만나 한미정상회담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협력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한미 현역의원들의 만남을 주선하여 민간외교사절단의 역할을 감당했다.

 
민족복음화운동본부 총회 및 취임식
사역의 고삐를 늦출수 없는 대재앙 앞…
대신원, ‘2015학년도 학위수…
GSM 선한목자선교회 제7…
통일교 포교활동 잇따라... 경계합시…
제자삼음의 치열함
이완구 총리 인준 완료,
생명의 언어
국회에서 굿판 벌린 새누리당 종교위…
이재출님의 아침기도
 
BN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기독열린방송
인천광역시 부평구 경인로1106(일신동) | 발행인 : 김재만| E mail: rlawoaks4332@hanmail.net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재만     [개인정보취급방침]
| 연락처 : 010-5143-7009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The Christian Open Television.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